보도자료
알 가공품 품질 일괄관리

페이지 정보

작성일23-05-17 14:27 | 조회조회 937회

본문



농업회사법인인 (주)가농바이오가 알가공품(전란액, 난황액, 난백액)분야에서 최초로 안전관리통합인증을 받았다.
축산물안전관리인증원(이하 인증원) 김진만 원장은 지난 1월 13일 포천시 가산면의
가농바이오 G.P센타를 방문하여 통합인증서를 유재흥 대표에게 전달했다.
 
인증원은 가농바이오가 통합인증을 효과적으로 적용받을 수 있도록
지난해 8월부터 현장 컨설팅 및 기술자료 등을 지속적으로 제공했다.


2cc44da5dc70006716af95e55f62f9ab_1707195993_4989.jpg



가농바이오도 통합인증을 조속히 받기 위해 HACCP전담조직을 구성해 운영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그 결과 식용란과 함께 국내 최초 알가공품(전란액, 난황액, 난백액)에서
안전관리통합인증을 적용하였다. 참여하는 업소는 농장, 식용란수집판매업, 알가공업이다.

축산물안전관리통합인증제는 축산물위생관리법에 의해, 가축의 사육부터 축산물의 가공·유통 및 판매까지
모든 단계에서 안전관리인증기준(HACCP)을 준수하고 있음을 인증하는 제도로 가농바이오는 11번째 인증 브랜드가 되었다.

가농바이오 유재흥 대표는 “안전한 축산물을 소비자에게 공급한다는 사명감과
알가공품 업계 최초 안전관리통합인증업소라는 자부심을 갖고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매진하겠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발전과 성과 창출을 위해 축산물인증원과 지속적인 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_ 현대축산뉴스